밝은신문
뉴스 지방자치 오피니언 미디어세상 스포츠ㆍ연예ㆍ여행 사람들 보도자료
2018.8.16 목 11:28
스포츠ㆍ연예ㆍ여행소문난맛집
‘진시왕도 울고 간 서래면옥 갈비탕과 냉면에 빠져보세요’소문난 맛집-정읍 서래면옥(갈비탕/냉면)
밝은신문  |  webmaster@goodnewsi.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04  10:42: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시대의 로맨티스트’인 서래면옥 채규종사장이 식당 입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서래면옥 갈비탕
진한 육수의 여운이 깊다.
‘대왕갈비’를 연상케하는 굵직한 갈비를 뜯고 ‘천하제일’ 육수에 흰쌀밥을 말아 먹으면 ‘진시왕’도 부럽지 않다.

냉면으로 유명한 서래면옥에서 야심차게 내놓은 갈비탕이 ‘대박’을 예감하고 있다.
공개하지 않는 비법의 약재를 넣고 밤새 끓여낸 갈비탕은 ‘음식 감별사’들 조차 혀를 내두를 정도다.

오랜 시간 사랑받고 있는 묵은지 등갈비찜과 고등어 조림도 일품이다.
‘시대의 로맨티스트’인 서래면옥 채규종사장의 색소폰 연주
   
▲ 서래면옥 냉면
에 그동안 많은 사람들이 쓰러졌다.

단체손님들로 식당이 북적일 때는 채 사장의 ‘봄꽃처럼 흐드러진’ 색소폰 연주가 밤하늘을 수놓는다.
식당 한 켠에 아담한 무대도 만들어놔 누구나 자유롭게 연주할 수 있다.
서래면옥 예약문의는 063-532-4944.
 

밝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더위야 물렀거나~ 정읍농악 나가신다’
2
“자화상을 통해 나를 만나다!”
3
‘자연스럽게 쌓여진 대지의 지층처럼 자연의 숭고함 느껴져’
4
‘첨단과학도시 전북 정읍에 둥지 튼 국립전북기상과학관 고공비행’
5
‘싱그러운 정읍 포도로 더운 여름을 이기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580-800) 전북 정읍시 상동 495-4 | 취재본부 : 정읍시수성동618 정진빌딩 4층
제보 및 각종문의 Tel 063-533-1318 / 536-0049 | Fax 063-533-5954
사업자등록번호 : 404-06-97408 | 창간일 : 2009년 5월 11일 | 발행인ㆍ편집인 : 정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종인
등록번호 : 전북 아-00034 | 등록일 : 2009년 3월 24일 | 종별ㆍ간별 : 인터넷신문
Copyright © 2012 밝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goodnew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