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은신문
뉴스 지방자치 오피니언 미디어세상 스포츠ㆍ연예ㆍ여행 사람들 보도자료
2018.1.18 목 13:51
사람들사람사는 이야기
‘지혜롭고 사랑하는 세딸의 행복을 염원하는 마이더스의 손’무술년 올해의 나의소망-삼보양복점 이용철사장
밝은신문  |  webmaster@goodnewsi.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0  11:22: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무술년 올해의 나의소망-삼보양복점 이용철사장이 무술년 새해소망을 밝히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보양복점 이용철사장(60)은 양복 맞춤과 옷수선의 ‘명인’이다.
하루에도 그를 찾는 단골고객들로 인해 숨 쉴틈이 없다.

최근에는 입소문을 타고 수선점을 찾는 손님들이 늘어나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사람 좋은’ 이 사장은 양복과 옷수선을 해온 지난 날을 헤아려보니 어느덧 40여년의 나이테가 쌓였고 소시민으로 정직하게 살려고 노력해 왔다.

그는 딸부자다.
그의 성품을 닮아 온유하고 겸손한 성품으로 잘 자라주어 고맙게 생각한다.
특히 올 한해 가족들의 건강과 함께 세딸의 앞날에도  신의 가호가 있기를 무술년 새해 기도했다.

이에대해 삼보양복점 이용철사장은 “늘 인생을 살아오면서 우보천리(牛步千里)를 가슴에 새기고 살았다”며 “무술년은 소외받은 분들이 희망을 갖을 수 있는 원년이 되길 소망한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밝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예나 엄마의 꿈은 정읍시민들을 위해 생명의 물 지키는 일’
2
‘미세먼지로부터 대기오염 최소화 일환’
3
‘시의회 참여하는 정읍시 식수원 문제해결을 위한 제도적 대응위원회 시급’
4
‘새로운 마음으로 서로 소통하며 팀워크 다짐한 파이어맨’
5
‘폐쇄 위기 처해있는 정읍 헌혈사랑터 도움을 요청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580-800) 전북 정읍시 상동 495-4 | 취재본부 : 정읍시수성동618 정진빌딩 4층
제보 및 각종문의 Tel 063-533-1318 / 536-0049 | Fax 063-533-5954
사업자등록번호 : 404-06-97408 | 창간일 : 2009년 5월 11일 | 발행인ㆍ편집인 : 정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종인
등록번호 : 전북 아-00034 | 등록일 : 2009년 3월 24일 | 종별ㆍ간별 : 인터넷신문
Copyright © 2012 밝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goodnewsi.com